즐겨찾기+ 최종편집:2018-09-10 오전 11:56:33
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
뉴스 > 사회일반

구미시, 주광정밀(주) 대표이사 윤재호 ˝2016년도 대한민국 명장 선정˝


CBN뉴스 기자 / 입력 : 2016년 08월 30일
 
↑↑ 주광정밀(주) 윤재호 대표
ⓒ CBN뉴스 - 구미 
[김종식 기자]=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선정한 '2016년도 대한민국 명장'에서 주광정밀(주) 대표이사 윤재호씨가 컴퓨터응용가공 직종의 명장으로 선정됐다.

윤재호 명장은 1984년 대우전자 구미공장 금형과에서 기능인으로 첫발을 내디뎌 현장에서 익힌 금형·기계가공 기술로 1994년 구미국가산업단지에 주광정밀을 설립한 뒤 ‘흑연전극 금형가공기술 개발’에 힘을 쏟아왔다.

2012년 고용노동부 이달의 기능한국인으로 선정, 2014년에는 구미시 최고장인으로 선정되었으며 현재 구미시 마이스터 멘토단으로 위촉돼 관내 중소기업 현장 기술 지원 및 후배 기능인 양성 등에 힘쓰고 있다.

윤재호 명장은 “기술을 배우는 것이 가장 큰 자산이고 미래의 희망”이라며 “꾸준한 노력과 끊임없는 개선을 한 덕분에 명장에 오를 수 있었다. 습득한 기술과 노하우를 후학들에게 전수하는 등 후학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며, 능력중심 사회 건설에 앞장서고 싶다.”고 말했다.

한편 대한민국 명장은 15년 이상 관련 직종에 종사한 최고의 숙련기술 보유자를 정부가 매년 선정하는 제도로 지난 1986년부터 올해까지 총 616명의 명장이 선정됐다.

구미시는 2000년 심일섭씨, 2005년 지상근씨, 2010년 이동형씨가 명장으로 선정된 바 있다. 대한민국 명장 선정자에게는 내달 1일 직업능력의 달 기념식에서 대한민국명장 증서와 휘장, 명장패가 수여될 예정이며 일시장려금과 계속종사장려금 등이 함께 지원된다.
CBN뉴스 기자 / 입력 : 2016년 08월 30일
- Copyrights ⓒCBN뉴스 - 구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